바카라 유료픽 공유중 적중률 98% 임박 수익 무조건 나는 가족방 참여 문의

바카라 유료픽 공유중 적중률 98% 임박 수익 무조건 나는 가족방 참여 문의

역사[편집]

고대[편집]

최초의 아이스크림은 셔벗(또는 빙수) 형태로부터 출발하였다. 최초의 아이스크림은 눈에 향료 등으로 양념을 한 것으로 지금의 아이스크림보다는 거칠었다. 냉장고 같은 냉방수단이 없었던 고대에는 왕족과 귀족들이 먹는 고급 간식이었다.

기원전 400년경 고대 페르시아에서 이 오면 보존해두었다가 차가운 겨울에 파스타의 일종인 베르미첼리에 장미수를 버무린 것을 향료와 과일과 눈을 얹어 먹은 것이 기원이라는 설이 있고, 율리우스나 알렉산더 대왕이 에 우유와 을 섞어 먹은 것이 기원이라는 설도 있다.

그리스에서는 아테네 시장에서 눈과 꿀을 섞은 아이스크림을 팔았다는 기록도 있고, 히포크라테스도 아이스크림을 ‘생명수’라 불리며 극찬하였다. 로마 제국의 네로 황제도 산의 만년설에서 가져온 눈을 땅콩,

바카라 유료픽 공유중 적중률 98% 임박 수익 무조건 나는 가족방 참여 문의

과일과 섞은 것을 즐겨 먹었다고 한다.[1]

우유를 이용한 아이스크림은 고대 중국의 상나라에서 물소젖을 이용한 아이스크림을 기원으로 한다. 실제로 마르코 폴로는 원나라에서 아이스크림을 먹어봤다고 한다. 이것이 유럽으로 건너가서 1550년 무렵에 지금의 아이스크림과 유사한 형태의 아이스크림이 완성되었다.

중근대[편집]

바카라 유료픽 공유중 적중률 98% 임박 수익 무조건 나는 가족방 참여 문의

16세기 초에는 초석과 얼음을 섞어 빙점 이하까지는 떨어뜨리는 장치가 개발되었다. 파도바 대학교의 마크안토니우스 지마라(Marcantonio Zimara)는 상온의 물에 대량의 질산 칼륨을 넣으니 열에 의해 흡열 냉각되는 것을 발견하였고, 16세기 중반의 베르나르도 본탈렌티(Bernardo Buontalenti)는 얼음에 질산을 추가하여 영하 200도까지 아주 낮은 온도가 되는 것을 발견했다. 이 원리는 이후 아이스크림의 제조기술에 큰 기여를 하였다.

우유로 만든 아이스크림을 처음 먹어보았던 사람들은 17세기의 영국 국왕 찰스 1세와 그의 신하들이었을 것으로 추측된다. 이 같은 진미를 준비한 사람은 찰스의 프랑스인 요리사 제랄드 티생이었다. 그는 최초로 우유와 크림을 사용하여 아이스 디저트를 만든 사람으로 알려져 있다.

1718년에는 영국의 《메리 에일스 아주머니의 요리책(Mrs. Mary Eales’s Receipts)》에서 처음으로 “아이스크림”이란 용어를 사용하였고 현대와 같은 형태의 아이스크림 제법이 정리되었다.[2][3] 이후 1744년 옥스퍼드 영어사전

바카라 유료픽 공유중 적중률 98% 임박 수익 무조건 나는 가족방 참여 문의

서도 “아이스크림(Ice cream)”이라는 단어가 기재되었다.

아이스크림은 200년 동안 부유층의 전유물로 이어져 오다가 1851년 미국 볼티모어에서 농장을 경영하던 제이콥 푸셀이 남는 크림은 얼려서 보관하면 크림의 낭비를 크게 줄일 수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면서 대중화되었다. 푸셀의 아이스크림은 엄청난 인기를 얻어 1851년 6월 15일에 아이스크림 공장을 세우게 되었고 가격 또한 손으로 직접 아이스크림을 만들던 경쟁업체의 3분의 1도 안 되어 푸셀은 뉴욕과 워싱턴에 공장을 세웠고 아이스크림의 인기는 전국으로 퍼졌다.

1904년 세계대박람회에서 와플 장수와 아이스크림 장수가 공동으로 아이스크림 콘을 만들었다. 와플은 콘이 되었다. 즉, 아이스크림 용기를 와플로 만든 것이다.

성분상 구분[편집]

축산물 가공 기준 등에 따르면 아이스크림은 아이스크림류의 한 종류이지만, 일반적으로는 아이스크림류를 모두 아이스크림이라고 본다.

바카라 유료픽 공유중 적중률 98% 임박 수익 무조건 나는 가족방 참여 문의

미국에서는 아이스크림의 기준을 통과한 제품만이 ‘아이스크림’이란 이름을 사용할 수 있다. 기준에 미치지 못하는 유사 아이스크림류나 그 외의 빙과류는 ‘아이스크림’이란 이름을 사용할 수 없어 ‘~Bar’같은 이름으로 대체하기도 한다. 아이스크림 기준이 까다로운 덕분에 미국에서 아이스크림의 단가가 다른 간식류에 비해 아주 약간 높은 수준이다.

미국
  • 유고형분 20% 이상, 유지방 10% 이상인 것,
유지방 6% 이상, 단백질 2.7% 이상인 것을 멜로린(mellorine)이라 부른다.
대한민국의 아이스크림류
  • 아이스크림(ice cream): 유고형분 16% 이상, 유지방분 6% 이상
  • 아이스밀크(ice milk): 유고형분 7~15%, 유지방분 2~5%
  • 셔벗(sherbet): 무지 유고형분 2% 이상
  • 저지방 아이스크림(低脂肪 ice cream): 무지 유고형분 10% 이상, 조지방 2% 이하
  • 비유지방 아이스크림(非乳脂肪 ice cream): 무지 유고형분 5% 이상, 조지방 5% 이상[4]

종류[편집]

아이스크림의 한 종류인 콘 아이스크림

그 외[편집]

  • 돈두르마: 높은 점성을 가진 터키식 아이스크림
  • 젤라토: 아이스크림보다 낮은 유지방을 가진 이탈리아식 아이스크림.
  • 아포가토: 아이스크림에 에스프레소 커피를 끼얹는 디저트.
  • 파르페: 아이스크림을 컵에 담아 과일, 향료 등을 얹어 먹는 아이스크림.
  • 선디: 아이스크림에 설탕 조림한 과일이나 초콜릿을 얹어 먹는 아이스크림.
  • 빙수: 아이스크림의 전신이 되는 음식으로 지금도 널리 즐기고 있는 간식류다.
  • 빙수 (한국): 전통 빙수로, 팥과 곡물을 넣어서 만든 팥빙수 등이 있다.

영양[편집]

크림이 주성분인 아이스크림은 지방분이 유고형분 16~20%, 유지방 6~10%이며 대부분 포화지방으로 이루어져있다. 여기에 맛을 내기 위해 각종 향료와 유지방을 넣

Post Author: 차대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